탐인(探人) 정운현의 '역사와의 대화'


몇 년 전, 40대 남성들의 과로사가 한 때 사회문제가 됐었던 적이 있습니다.
40대는 가정적으로나 사회적으로 한참 일할 나이입니다.
그런 그들이 자다가(혹은 직장에서) 돌연 숨을 거둔다면 그건 큰 문제지요.

그런데 자신의 ‘꿈’이 과로사라고 하는 분이 있습니다.
혹 정신상태가 좀 이상한 분이 아니냐구요?
절대 아닙니다. 정신상태도 건강할뿐더러 본래 직업은 변호삽니다.
진짜로 그런 분이 있냐구요?
예, 있습니다. 박원순 변호사가 그 주인공입니다.
박 변호사는 최근 자신의 블로그에 이런 내용을 써놨답니다.

저는 늘 과로사하는게 제 꿈이라고 말한답니다(?). 그렇다고 제가 못죽어서 안달인 것은 아니구요. 다만 늙어서 노망하거나 병원에서 오래 있다가 주변 사람들 괴롭히는 것보다는 온 열정을 다해 세상을 위해 봉사하고 깨끗이 사라지는 것이 좋겠다는 것 뿐이지요. 그래도 제가 혼신의 힘을 다해 바꾸고 업그레이드할 세상, 작은 희망을 만들기 위하여 이렇게 많은 일거리들이 있다는 것이 얼마나 다행이고 감사한 일인가요? 그래서 오늘도 저는 행복하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희망제작소 상임이사를 맡고 있는 박원순 변호사


박 변호사는 현재 희망제작소 상임이사로 활동하고 있는데,
희망제작소가 최근 안국동 로타리에서 평창동으로 이사를 했답니다.
이사를 하면서 박 변호사가 자신의 사무공간을 공개했습니다.
저도 희망제작소에는 가봤습니다만, 박 변호사 사무실은 못봤습니다.
그런데 이번에 블로그에 올린 내용을 보니까 ‘역시 박변!’이었습니다.

그 나이, 그 직위면 사무실을 좀 폼나게 꾸릴만도 한데
그런 구석은 전연 찾아보기 어렵습니다. 그야말로 ‘일 투성이’입니다.
심지어 사무실에 급한 가재도구를 몇 갖다놓고 때론 잠도 잔답니다.
몇 년 전 강남 박변 자택을 가본 적이 있습니다만, 마찬가집디다.
입구에서부터 아파트 전체가 책이었습니다. 그 절반은 자료봉투고요.

사용자 삽입 이미지

희망제작소 내 박원순 변호사 사무실. 각종 자료 파일들로 빼곡하다.


이러다 박변 정말로 과로사하겠습니다.
평창동 사무실 주변에는 산책로도 있고 하다니 제발 좀 쉬어가면서 하십시오.
요즘 박변 자신이 공언하는 자신의 직함은 ‘소셜 디자이너’입니다.
세상의 작은 것 하나도 소홀히 보는 법이 없습디다.
그가 꿈꾸는 ‘희망’이 우리 모두의 희망이기에,
그의 희망이 현실로 나타날 그날을 손꼽아 기다립니다.

    Posted by 정운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This forces us to pose an ethical question: Are we to assume the Fonz was having [secks] with all lyjf

  3. 비밀댓글입니다

  4. 비밀댓글입니다

  5. 비밀댓글입니다

  6. Left on my site a link to this post. I think many people will be interested in it.

  7. There’s certainly a great deal to find out about this topic. I really like all of the points you have made.

  8. See your blog I feel very honored. Because it gave me a lot of help.Let your life rich rise. This is a very meaningful. I like to do so!

  9. [url=http://www.cheapclarisonicmiaoutlet.com/]Clarisonic Mia[/url]Is yujkkjkj,j,[url=http://www.cheapclarisonicmiaoutlet.com/]Clarisonic Outlet[/url]as well as a wise manhjhjjjjjjjg ghty fsd communication, [url=http://www.cheapclarisonicmiaoutlet.com/]Clarisonic Mia Outlet[/url]
    thank you very much ffg tyuo n vg

  10. <a href="www.cheapclarisonicmiaoutlet.com">Clarisonic Mia</a>The perfect compact cleansing system for use at home or on the go.<a href="www.cheapclarisonicmiaoutlet.com">Clarisonic Outlet</a> Mia is the new, go-anywhere Sonic Skin Cleansing System in a great compact size. <a href="www.cheapclarisonicmiaoutlet.com">Clarisonic Mia Outlet</a>The one-button, one-speed Mia fits your active lifestyle for beautiful, <a href="www.cheapclarisonicmiaoutlet.com">Cheap Clarisonic Mia</a>glowing skin wherever life's adventures take you.

  11. "Two, two Sister, what?" nba jerseys wholesale inquiry eye carefully looking at the two people do not understand they are why things."Lan server Jun please nba 'hidden daisy temple'." The expressions on the faces of the two men without the slightest change, no explanation after throwing a word, turned and walked away.

    Ah, 'hidden Ju Dian' that nba miami heat can see is like, to see nba son?That little face flushed, tender hand, water Lingling big eyes, the thought that Apple-like laugh, nba heart full of expectations.No, nba is just an ordinary guards, nba Why do you want to see? Do Ruoshui thought what?

    Two people said earlier lan server Jun, month, month and how will be met in the house of Flow's okc thunder apparel so a bodyguard?A full head of fog, nba beware of heart to rise to the vertex, long way, enough to let nba want to clear a lot of things.Month, just that passing first met, my servant, nba can not have any impression, why do you want to see? Or 'hidden Ju Dian' Ruoshui what to do with it?

    http://www.nbajerseysc.com/ http://www.nbajerseysc.com/

  12. " http://www.hermesswedenv.com/ hermes väskor respekterar ditt beslut," log han subtilt, "men i tid, kan du inte ångra det.""Du kan inte ångra det," hade han också sagt det med hermes, hermes senare att det finns några mindre ånger.Hjärtat slog av en plötslig, tittade noga på hermes."hermes, ser du, vi är inte gymnasieelever ... säga saker som detta, då är mycket osmakligt."

    Min uppriktiga, uppriktiga råd, tyst samförstånd mellan http://www.hermesswedenv.com/ väskor online hoppas fortfarande att han vet vad jag menar. Gymnasiet för att finslipa ner dessa smärtsamma upplevelser gör mig försiktig, så att äldre, djärvare mindre, tycker jag ganska rimligt. När allt är mod ofta blind eftersom det inte se faror och svårigheter i dold i hemlighet.

    http://www.hermesswedenv.com/ handväskor online skratta leende, händer rullen i mitt huvud Qingqingyipai.hermes vet alltså att det här är på denna inteckning.hermes gick därefter till sjukhuset.Jag trodde hermes sjukhusvistelse täcka denna fråga mycket noga, men att gå ut och köpa en tidning fick veta att denna fråga har antagits för att sprida "chockerande regissören filma mödosamma" meddelande människor ser. Reporter lurar överallt, liksom människor kommer fram för att prata med mig, helt enkelt stå ut med det. Jag var tvungen att låtsas veta sanningen förbipasserande lurar sjukhus.

  13. 영어-스페인어 사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