탐인(探人) 정운현의 '역사와의 대화'

오늘 충청도 금산엘 다녀왔습니다. 저는 초행길입니다.
남들은 우리나라를 두고 ‘손바닥만한 땅떵어리’라고도 합디다만,
(혹자는 이걸 ‘메뚜기 콧잔등보다 작다’고도 표현하더군요^^)
찬찬히 꼽아보면 미처 못 가본 곳이 한 둘이 아닙니다.
행사도 행사지만 저는 오늘 봄소풍 가는 기분으로 다녀왔죠.
아침 10시 반에 서울서 출발하여 다시 서울 도착하니 밤 12시가 넘었더군요.
그러나 오늘 하루 즐거웠던 까닭에 피곤한 줄도 모르겠습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장태평 농림수산식품부 장관. 장 장관은 국내 블로거 가운데 최고위급 인사이다.


오늘 행사는 장태평 농수산식품부 장관님과 블로거들과의 간담회 자리였습니다.
(장 장관은 '장태평의 새벽정담' 이라는 블로그를 운영하는 블로거입니다)
그런데 마침 장 장관께서 오늘 금산 한국농업벤처대학 졸업식에 참석하신다길래
간담회 장소를 서울을 벗어나 장관실이 아닌, 농촌 현장으로 잡았습니다.
높은 분들이 주로 서울에 계시다보니 이런 행사가 대개 서울서 치러지는데,
간담회 장소를 금산으로 잡고 보니 참 잘했다 싶더라구요.
모처럼 서울을 벗어난 것도 좋았고, 농민들을 만난 것도 즐거웠습니다.
특히 오늘 날씨도 참 좋았구요, 저녁엔 밤하늘의 북두칠성도 구경했답니다.

간담회 얘기는 다시 쓰기로 하구요, 이것 하나만은 소개하고 잘랍니다^^
금산! 하면 여러분들도 바로 떠오르는 게 있죠?
그렇습니다. 바로 인삼입니다.
그런데 오늘 금산 읍내에 도착해서 우리 일행은 버스에서 탄성을 질렀습니다.
그야말로 집채보다 더 웅장한 인삼을 만난 것입니다.
자세히 보니 한 뿌리가 아니라 마치 부모와 자식처럼 두 뿌리가 나란히 선 모습으로.
이걸 보는 순간 여기가 금산이구나! 하는 생각이 딱 들더라구요.
사진 몇 장 찍어 왔으니 즐감하시길^^^

사용자 삽입 이미지

엄마 인삼이 아들 인삼을 데리고 선 모습의 금산 인삼 조형물이 인상적이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모자 인삼' 조형물 주변 전경

사용자 삽입 이미지

미인과 '모자 인삼'. 배우 유가영씨는 이날 행사에 참석해 모델 역할을 해주었다.



사용자 삽입 이미지

'금산에 살어리랐다'



    Posted by 정운현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이전 댓글 더보기
  2. Love your blog..keep it running..

  3. Red Sole Platforms is a renowned name among the fashion circle, because it is the name of the sexiest shoes in the world.

  4. "블로그를 하게 되니 제 블로그만이 아니라 다른 분들의 블로그도 자주 드나들게 되더군요. 아침에 출근하자마자 제 블로그에 들러 보는 건 이젠 생활이 됐습니다. 간혹 제 블로그를 방문해 주신 블로거의 글들을 읽어보기도 하고 다른 블로거들은 어떻게 블로그를 운영하는지 살펴보기도 하게 됩니다. 충분히 시간을 두고 살펴보기는 힘들지만요. 요컨대 사이버 공간에서의 이웃들을 느끼기 시작한 것 같습니다."


  5. http://www.coachfactoryoutletonline-top.net

  6. http://www.coachoutletstoreonline-hot.net
    http://www.mycoachfactoryoutlets.net
    http://www.coachfactoryoutlet-top.com
    http://www.louisvuitton-x.net
    http://www.louisvuitton99.net
    http://www.mylouisvuitton-lv.net

  7. 블로그를 하게 되니 제 블로그만이 아니라 다른 분들의 블로그도 자주 드나들게 되더군요. 아침에 출근하자마자 제 블로그에 들러 보는 건 이젠 생활이 됐습니다. 간혹 제 블로그를 방문해 주신 블로거의 글들을 읽어보기도 하고 다른 블로거들은 어떻게 블로그를 운영하는지 살펴보기도 하게 됩니다. 충분히 시간을 두고 살펴보기는 힘들지만요. 요컨대 사이버 공간에서의 이웃들을 느끼기 시작한 것 같습니다

  8. 에 출근하자마자 제 블로그에 들러 보는 건 이젠 생활이 됐습니다. 간혹 제 블로그를 방문해 주신 블로거의 글들을 읽어보기도 하고 다른 블로거들은 어떻게 블로그를 운영하는지 살펴보기도 하게 됩니다. 충분히 시간을 두고 살펴보기는 힘들지만요. 요컨대 사이버 공간에서의 이웃들을 느끼기 시작한 것 같습니다

  9. "블로그를 하게 되니 제 블로그만이 아니라 다른 분들의 블로그도 자주 드나들게 되더군요. 아침에 출근하자마자 제 블로그에 들러 보는 건 이젠 생활이 됐습니다. 간혹 제 블로그를 방문해 주신 블로거의 글들을 읽어보기도 하고 다른 블로거들은 어떻게 블로그를 운영하는지 살펴보기도 하게 됩니다. 충분히 시간을 두고 살펴보기는 힘들지만요. 요컨대 사이버 공간에서의 이웃들을 느끼기 시작한 것 같습니다."

  10. "블로그를 하게 되니 제 블로그만이 아니라 다른 분들의 블로그도 자주 드나들게 되더군요. 아침에 출근하자마자 제 블로그에 들러 보는 건 이젠 생활이 됐습니다. 간혹 제 블로그를 방문해 주신 블로거의 글들을 읽어보기도 하고 다른 블로거들은 어떻게 블로그를 운영하는지 살펴보기도 하게 됩니다. 충분히 시간을 두고 살펴보기는 힘들지만요. 요컨대 사이버 공간에서의 이웃들을 느끼기 시작한 것 같습니다."

  11. "블로그를 하게 되니 제 블로그만이 아니라 다른 분들의 블로그도 자주 드나들게 되더군요. 아침에 출근하자마자 제 블로그에 들러 보는 건 이젠 생활이 됐습니다. 간혹 제 블로그를 방문해 주신 블로거의 글들을 읽어보기도 하고 다른 블로거들은 어떻게 블로그를 운영하는지 살펴보기도 하게 됩니다. 충분히 시간을 두고 살펴보기는 힘들지만요. 요컨대 사이버 공간에서의 이웃들을 느끼기 시작한 것 같습니다."

  12. Hi------- this is a great site.

  13. Really great post nice work i love your work and its really helped me in my research.Thanks

  14. I agree with your Blog and I will be back to inspect it more in the future so please keep up your act.

  15. well, this is really a nice post.I really like the way you start and conclude your thoughts. Thank you so much for this information.

  16. Esto es excelente. muchas gracias por los detalles.

  17. It should be noted that whilst ordering papers for sale at paper writing service, you can get unkind attitude. In case you feel that the bureau is trying to cheat you, don't buy term paper from it.

  18. Wow this post will be really useful for me. I was going to search for something like that in the internet and here it goes - I found it accidentally on your website. Thanks a lot for publishing these advices here and keep posting them like you are doing it now!

  19. http://www.michaelkorsab.com/ michael kors sale grunted coldly: "don't know who is who design?Robbed me of my money, hurt my bodyguard, also sent secretly to kill me,......Hum, you old love is amazing.Such a strong love, I really can't enjoy it."michael kors hey hey laugh: "I still can't change it, I'll have tender, every day, love you, love you, never bully you, OK?"

    http://www.michaelkorsab.com/ michael kors tote a faint smile, shook his head: "send me back from China, now that you are free, they sent two people to send me too."michael kors quietly looked at her for a long time,http://www.michaelkorsab.com/ for a long time, various emotional rolling eyes, finally gave a bite: "good, good, I send you out into the green wave crossing will be good.From here for only two days, I personally to send you."

    Summer winds with a cool heat. http://www.michaelkorsab.com/ michael kors handbags outlet sitting immediately, Me Matsumai you can take a walk, the poll surge, many ships to be fully equipped for.The michael kors hold down a horse, all ships swept away, said: "really want to go?"michael kors touched foreheads red ribbons, nodded.

  20. "Go back and tell the michael kors purses, after a good look at forest in, as long as she did not make the palace, the palace to her this will be firm and secure."Korean goods face a bitter, this is too good to pass.How come every time the Showa temple he feel less to live a few years?

    michael kors outlet be in the best of spirits around Zhao Feiran turned a few rounds, straight to see his body hair, was clapped her hands, face the satisfaction: "good, good, the four goods with a knife, uh, later Showa hall people can walk sideways!The small ran well, after michael kors follow me mixed wife for master of the palace.This entire harem, as long as you see who I would put her pack, was home to you.You may rest assured bold chase!"Zhao Feiran looked black, ignoring michael kors.Bai Yueqing mouth micro extraction, face stiff, thousands of snow she glanced at her, turned away.Then Bai Yueqing turned the wheelchair in the house, and then with Zhao Feiran in the white Yueqing behind also disappeared, the temple door, leaving michael kors, smiling like an idiot.

    "And the niangniang!"michael kors sale back, it is the return of Korean products, face the urgent color, "King please go to the study."michael kors raises an eyebrow: "what thing, so urgent?"Korean goods wiping the sweat pant for breath replied: "furious, I don't know, empress be careful, don't mess with the king.

    http://www.michaelkorsab.com/ http://www.michaelkorsab.com/

  21. I have no idea in witch language is this your post but I know that this website is really respectful. For this reason I will definitely try to translate all this publication. I hope that everything will be successful for me...